홍남기 "9900만명분 백신 확보…집단면역 당기기 위해 노력" [종합] > 사회.정치

본문 바로가기


라임하우스문화인터넷신문 로그인

최종편집일시 : 2021-08-04 11:23:56














 

사회.정치

홍남기 "9900만명분 백신 확보…집단면역 당기기 위해 노력" [종합]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-04-27 09:51 조회876회 댓글0건

본문

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이 26일 서울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백신 확보 및 접종 상황, 백신 안전성 등에 대한 대국민 담화를 하고 있다. [사진=뉴스1]

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(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)이 "총 1억9200만회분, 즉 9900만명분의 백신 물량을 확보했다"며 "이를 통해 집단면역 달성 시기를 앞당길 기반을 마련했다"고 말했다.

홍 총리대행은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발표한 대국민 담화문을 통해 최근 화이자와 2000만명 분의 백신 추가공급 계약을 맺은 사실을 소개했다.

홍 총리대행은 "9월 말까지는 전 국민의 70%인 3600만명의 1차 접종을 완료하겠다"며 이들이 2차 접종까지 마치는 11월에 집단면역을 차질없이 이뤄내겠다고 강조했다.

이어 "최근 추가 확보된 백신 물량을 토대로 집단면역 시기를 11월 이전으로 단 하루라도 더 당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"고 덧붙였다.

홍 총리대행은 백신접종 인프라에 대해 "민간위탁 접종의료기관이 5월 말까지 2000여 곳에서 1만4000여 곳으로 확대될 것"이라며 "이 경우 우리는 하루 최대 150만명 이상 접종이 가능한 역량을 갖게 될 것"이라고 말했다.

이어 "4월 75세 이상 고령층 접종을 시작으로 5월부터는 접종연령을 낮춰 일반 국민 대상 접종을 본격화할 것"이라고 전했다.

홍 총리대행은 백신의 효과와 안전성에 대해서도 언급했다. 그는 "75세 이상 접종효과 분석 결과,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00%, 화이자 백신 93.2%로 효과가 확인되고 있다"며 "이상반응도 철저히 모니터링 하고 있다"고 말했다. 이어 "인과관계가 있는 피해 발생 시 국가보상제도에 따라 확실한 보상이 이뤄질 것"이라고 강조했다.

그는 "올여름 일반 국민의 접종이 본격화하는 시점에 대비해 예방접종을 마친 분들이 좀 더 자유로운 일상을 누리도록 준비하고 있다"며 "전자예방접종증명서를 활용해 확진자 접촉 및 출입국 시 자가격리 의무 면제를 포함한 방역조치 완화방안을 검토 중"이라고 밝혔다.

이미경 한경닷컴 기자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Copyright © limehousenews.com All rights reserved.
상단으로

제호명 : 라임하우스문화 인터넷 신문 | 회사주소 : 경기도 용인시기흥구 서그내로15번길 13-13 | 발행인겸 편집인 : 김미정 대표
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미정 | 개인정보보호책임자 : 김미정 | 관리자이메일 : j14400@naver.com
등록번호 : 경기.아51912 | 등록일 : 2018년 07월 04일 | 전화번호 : 010-4597-5026 . 031-211-5026
라임하우스문화인터넷신문의 모든 콘텐츠(기사 등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,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